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TV연예

  • TV연예 베스트
  • 오늘의 테마

인간 유재석 폭로글

TV연예 > 연예계 핫이슈 내남친이종현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472 주소복사

2014-12-30 19:36  |  157.***.156.***

안녕하세요.
저는 MBC 공채 20기 개그맨 오지환입니다.
이 글을 쓰며 제 신분을 밝히는 이유는
제 이름을 걸고 한치의 거짓도 하지 않겠다는 다짐 때문입니다.
그럼 지금부터 '인간 유재석' 실체를 폭로해볼까합니다.

1. 2014년 여름. 엘리베이터 사건
 
유난히 더웠던 2014년 여름.
저는 신인이였기에 코너 검사 때 쓰이는 소품들과 의상들을 잔뜩 옮기며 엘리베이터에 탔습니다.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 저는 그 자리에서 굳어버렸습니다.
왜냐하면 '무한도전' 선배님들이 타고 있었기 때문이죠.
말이 선배님이지 저에겐 그저 연예인일뿐이고 그 분들은 제가 개그맨인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후배랍시고 인사를 하면 서로 어색해질수도 있겠다고 생각이 들었지만 눈 딱 감고 인사했습니다.
제 생각과는 다르게 모든 무도 선배님들이 따뜻하게 인사를 받아주셨습니다.
그리고는 유재석 선배님께서
"개그맨 생활 힘들죠?"
이렇게 먼저 말을 걸어주셨습니다.
그땐 정말 심장이 터지는 줄 알았습니다.
"아...아닙니다! 즐... 즐겁습니다!!!" 
말까지 더듬으며 당황한 저에게 이렇게 말씀해주시더군요.
"이 바닥은(연예계) 잘하는 사람이 뜨는게 아니라 버티는 사람이 뜨는거에요.
힘들어도 개그 포기하지말고 버티세요."

그때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고 내리셨습니다.
그 당시 저는 개그맨으로서 능력이 부족하다고 느끼며 개그를 포기할까 진지하게 고민했던 시기였습니다.
그런 시기에 이렇게 조언을 해주셔서
다시 마음잡고 개그에 몰두하게 되었습니다.
 
2. 장례식장 사건
 
 
 
이번에는 조금 무거운 얘기기에 조심스럽게 적어봅니다.
개그맨들은 의리가 있어서 방송사가 달라도 경조사에 참여합니다.
유재석 선배님도 마찬가지고요.
확실하진 않지만 유재석 선배님은 한달 경조사비만 1000만원을 쓴다던 기사가 생각납니다. 그만큼 많이 참석한다는 얘기겠죠.
아무튼 그 날 장례식장에도 유재석 선배님이 조문하러 오셨습니다.
아시는 얘기겠지만 유재석 선배님은 1991년에 데뷔를 했습니다. 엄청난 대선배죠.
당연히 많은 후배 개그맨들이 인사를 하려고 했지만 먼저 인사하지 마라고 하시더군요.
아마도 엄숙한 분위기에서 인사하는건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하셨나봅니다.
그렇게 조용하고 엄숙한 분위기에서 휴대폰 카메라 셔터음이 들렸습니다.
상조회사에서 일하시는 한 아주머니가 '연예인 유재석'을 찍은거였죠.
그러자 유재석 선배님은
"여기서 사진을 찍는건 고인과 유가족분들에게 큰 실례가 되는거 같습니다.
밖에 나가서 찍어드릴테니 죄송하지만 그 사진은 삭제해 주셨으면 합니다."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방송에서 듣던 높고 힘찬 진행 목소리가 아닌 낮지만 진심이 담긴 목소리였습니다.
그 아주머니는 죄송하다며 사진을 지웠고
유재석 선배님은 유가족분들에게 진심으로 조문을 하고 자리에서 일어났습니다.
그렇게 가시는 줄 알았는데 부조금 받는 일을 손수 하시더라고요.
많은 스케줄로 피곤할텐데 끝까지 진심으로 조문을 하는 모습을 보며
그때 느꼈습니다.
'아... 이 사람은 카메라 앞에서만 착하게 행동하는게 아니라 그냥 사람 자체가 착하구나...'

3. 2014 MBC 방송연예대상 사건
 
 
 
어제 2014 MBC 방송연예대상이 열렸습니다.
연예대상은 모든 예능인들의 축제죠.
하지만 저희 MBC 코미디언은 그 축제를 함께 즐기지 못했습니다.
저조한 시청률로 인하여 코미디 프로그램이 폐지 되었기 때문이죠.
프로그램 폐지 때문에 일 자리를 잃은 저는 현재 아르바이트를 하며 생계를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깨달은 건 몸이 힘든 것 보다 마음이 힘든게 더 힘들다는 걸 느꼈습니다.
왜냐하면 제가 하고 싶은건 아르바이트가 아닌 코미디이기에 더 힘든거겠죠.
아르바이트가 끝나고 지친 몸과 마음을 이끌고 연예대상 현장이 아닌 집에서 TV로 연예대상을 시청했습니다.
기뻐하고 즐거워하는 예능인분들을 보며 축하가 아닌 시샘을 하던 저의 모습을 보며 제 자신에게 한심해 하고 있을 때
영예의 대상으로 유재석 선배님이 뽑혔습니다.
유머있게 때로는 진지하게 수상소감을 말씀하셨는데 저를 비롯한 MBC 코미디언들의 가슴 속 깊이 자리 잡게한 말은
"우리 예능의 뿌리는 코미디라고 생각합니다. 아쉽게도 오늘은 동료들, 후배들이 이 자리에 함께하지 못했습니다.
제가 오지랖 넓은 말을 하는 거 같지만 다시 한번만 더 꿈을 꾸고 무대가 필요한 후배들에게
내년에는 기회가 주어졌으면 좋겠습니다." 였습니다.
저는 그저 '언급'이 아닌 '진심'이라는 걸 느꼈습니다.
냉정하게 따지자면 유재석 선배님은 KBS 출신이기에 MBC 개그맨들을 걱정 안 해도 되지만 그는 아니였습니다.
방송사를 떠나서 그저 후배들을 안타까워하고 아낀다는 걸 알게되었습니다.
 
 
 
 

아직도 더 많은 폭로가 남아있지만 여기서 글을 마치려 합니다.
제 개인적인 바램이 있다면 이 글이 널리 퍼져서
많은 분들이 '인간 유재석'의 실체를 더 많이 알게 되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혹시라도 이 글을 유재석 선배님이 보신다면
많은 후배들이 선배님을 롤모델로 삼지만 '국민MC 유재석'이 아닌 '인간 유재석'으로 롤모델을 삼는다는 걸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ㅜㅜㅜ 흥.. 내 사랑이나 받으라지..!!
유느님 영원하라 ♥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0건)

등록

연예계 핫이슈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최근 나온 클라라 화보 IMAGE 든든한콩 453 12-30
한수민 SNS계속할꺼야 ㅎㅎ IMAGE 맥살공주와 칠순난장이 536 12-30
삼둥이 달력 IMAGE 오즈의맙소ㅅㅏ 435 12-30
권다현~ 킬리만자로의 표절 459 12-30
성현아 유죄 선고.. 프랑 315 12-30
서프라이즈 걔 양악수술하고 개명까지한 이중성 IMAGE 반딧꽃 681 12-30
오지환이 말하는 유재석... 이웃집또털어 349 12-30
떴다패밀리 제작발표회사진 IMAGE 세시이십육분 382 12-30
갈수록 이뻐지는 김소현 ~~ IMAGE 세후니우쮸쥬 480 12-30
MBC 연예대상 박슬기 곧세우마 금순아 232 12-30
한지민 실물보면 이런 느낌.. [2] IMAGE 니콜밀러 1194 12-30
죠앤 추모식 IMAGE 동방항... 333 12-30
옥주현 트위터 사진 [13] IMAGE 프로필편집할거야 525 12-30
김구라 MC그리 IMAGE ?? 237 12-30
김태희 작가 수상소감 IMAGE 꼬출 든 娘子 362 12-30
JYJ 매거진 IMAGE 부릅뜨니숲ㅇㅣ었어 262 12-30
키스 퍼포먼스 IMAGE 훔냥이 231 12-30
조여정 클라라 셀카~ IMAGE no.7beckham. 268 12-30
홍진영 수상 축하해요 ~~ IMAGE 암행어사.진 465 12-30
어제 김소현 홍진영 낀 걸스데이도 이쁘더라 IMAGE 넌 이미 내 영웅 462 12-30
홍종현 유라 IMAGE 글쓰긴... 303 12-30
신인걸그룹 소나무 윤뽀or♩ 262 12-30
김사은 셀카 IMAGE 망고스틴 318 12-30
ㅎㅎ 유라 방송연예대상 수상한거 축하해 ~~~ IMAGE 저리치영! 345 12-30
mbc 연예대상 김소현 너무 이쁘더라 ~~~ IMAGE 쇼요 히나타 529 12-30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