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TV연예

  • TV연예 베스트
  • 오늘의 테마

산이 페이스북 글 전문 [5]

TV연예 > 연예계 핫이슈 라꿍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697 주소복사

2014-12-17 12:19  |  164.***.106.***

안녕하세요 산이입니다.
먼저 즐거운 일만 올리려 만든 공간에 이런일로 글을 쓰게되 죄송합니다.

저도 아울페스티벌에 관해 쓰신글을 봤고
회사쪽에선 연락을 취해 대화를 하려는데
연락을 받지 못하신건 아울페스티벌 관계자분들께서
여러사정들로 글쓴분 번호를 알려주지 않는걸로 알고있습니다.

저도 그 글로 인해 많은분들께 심려를 끼치게 되면서 사실여부를 떠나
지금까지 노력해왔지만 앞으로는 더 겸손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근데 오늘 또 새로운 글을 올렸다면서
아쉬운 마음이 커서 결국 글을 쓰게 됩니다.

이런일이 처음이고 제가 글주변이 없어요…..
아래 쓸 글은 맹세하고 제가 기억하는 진실과 진심만을 얘기합니다.
끝까지 읽어주면 고마워요.

일단 추운 날씨에 기다렸던 관객분들 너무 죄송하단 말씀 드리고 시작할게요.
회사측에선 행사 계약할 당시에 미리 앞에 있는 공연 때문에 12시에 도착 가능하다고 말했고 아울페스티벌 측에서도
괜찮다고 확인을 받았다고 합니다. 또 확인차로 공연 이틀 전에 다시한번 12시에 도착해도 문제가 없는지 확인을 했다고 합니다.
아울페스티벌 전에 구미에서 대학교 공연이 있어서
구미에서의 거리와 제 차 속도(리밋이 걸려서 110이 최고속도) 다 계산해서
12시전엔 도착을 할수가 없고 분명 미리 공연측에 말씀을 드렸고
공연측에선 그럼 그때까지 공연을 비는 시간없이 이쪽에서 잘 진행하겠다고 승낙을 받았다고 합니다.

새로 쓰신 글에는 공연당일 11시 5분까지 도착할수 있다는 연락을 회사에서 받아서 그대로 진행하셨다 하셨는데
11시 5분 도착시간은 제가 봐도 불가능한 상황이에요. 10분 15분도 아니고
회사에서 1시간정도의 시간을 가지고 당길수 있다고 무리수 두면서 말했단건…..ㅠㅠ
제가 몇번이나 회사에 전화해서 혹시 오해는 없었는지 확인했어요.
회사측에선 당연히 도착 불가능한 시간이기에 미리 말씀드렸다고 하네요….휴….

이것과 상관없이 다시 한번 즐겁게 공연 보려고 오셨는데 기다리게 하고
끝까지 무대를 보여주지도 못해서 관객분들께는 미안한 마음뿐입니다.

늦은걸 제가 인지하고 있다 하셨는데 당연히 관객분들이 많이 기다렸다고 말씀주시니
그때 아…….내가 많이 늦었구나….했어요.
제가 만약 그날 그렇게 늦고 관객들이 기다리고 있는걸 바로 알았다면
당연히 디제이세팅대신 엠알로 무대위로 튀어올라갔을꺼에요.
다시 몇번을 아무리 생각해도 제가 그사실을 알고 있었으면 제 성격으론 바로 올라갔을꺼에요…..

누구나 그렇겠지만 저역시 무대를 소중하고 중요하게 생각하고 공연합니다.
한번도 대충하자란 맘으로 해본적이 없습니다.
그래서 무대전에 많이 예민하고 같이 공연하는 팀에게도 항상 최선을 강조하고
이동하는 차안에서 그리고 목적지에 내려서도 매번 똑같은거 하면서도 집중하고 또 준비합니다.
무대가 좋지 않으면 제가 누구보다 괴로워서 잠을 못자기 때문이에요.

기억하는데 그날은 구미에서의 공연 호응이 너무 뜨거워서 기분이 아주 좋은 상태였어요.
도착해서 평소와 똑같이 안에 계신 분들과 사진찍고 싸인하고
제가 언성을 높이거나 욕을 했다는 글도 봤는데….
분명히 기억하는데 형식적인 인사말고는 스탭분들과 따로 대화를 한적이 없어요…..
제가 이어폰으로 음악을 들으며 스탭을 무시했다는 글도 봤어요….
곧 시작될 공연과 관객이 제일 중요하기 때문에 도착해서 인사후엔
바로 음악 들으며 웜업하며 집중을 합니다. 그리고 끝나고 나서 사인이나 사진 못찍은게 있음 그때 다 해드리는데 무시라뇨…

무대에 올라가기전 관객분들이 많이 기다렸으니 죄송하단 말 부탁드린다고
매니저가 얘기를 해줬어요. 그때 알았어요.
너무 죄송한 마음에 공연 중간에 나름 그 마음을 표현할려고 절을 했어요.
무대와 관객 사이가 엄청 멀어서 그 사이를 좁히려고 내려가서 바로 앞에서 랩도 하고
입고 있던 옷도 던지고….
(오해하시는 절하는 사진봤어요. 마이크를 쥐고 있어서 손가락욕 오해가 있으신듯한데
정황상 제가 왜 오래 기다린 관객분들한테 엎드려있어서 보이지도 않을 제 손가락을 그렇게 합니까 ㅠ)

공연도중 주민신고로 경찰이 와서 중단이 되고 저 역시 어리둥절해서
차에 타면서 이게 무슨 일이야? 이렇게 공연이 끝난경우가 처음이여서
화가나서 이렇게 공연을 마치게 할꺼면 공연 안잡아주는게 낫다라고 회사측에 단호히 말했습니다.
계속 마음에 걸려 페이스북에 사과글을 올렸습니다.
누가 시켜서도 아니고 공연을 그렇게 끝낸 제가 미안하고 괴로운 맘에
어떻하든지 사과를 하고 싶어서 제가 할수있는 방법으로 사과를 했어요.
사과가 부족했다면 미안해요…

쓰신 글을 보니 저와 얘기를 한게 아니고
매니저와 디제이와 마찰이 있어서 화가 나셨던것 같습니다.
일단 문제가 생겼고 또 그로인해 기분 나쁘게 해서 죄송합니다.
말씀주신점, 저 뿐 아니라 더 팀원들 행동에 신경쓰겠습니다.
그 일에 관해서 다시 한번 고개숙여 사과드려요.

하지만 이쪽 입장도 한번은 너그러운 마음으로 귀기울여서 들어주세요.
저도 물어봤어요. 매니저와 디제이형 팀원들한테 지금 이 상황에 대해서….
우선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팀원들과의 언쟁에서 화가 나신 상태에서
글을 쓰신거 같은데 글 내용은 마치 글쓴분께서
제 마음을 읽으시고 마치 저를 아시는것처럼 제 행동에 대해서 글을 쓰셔서 읽는내내 아쉬웠어요
제가 이 상황을 다 알면서 방치하고 무대를 닦으라 갑질을 하고…..
(어제 팀원 ‘제이캅’말론 무대를 체크하려 갔는데 물과 비눗방울이 웅덩이를 이루고 있었다고 해요.
닦아달라고 부탁했을거에요. 왜냠 제가 엄청 움직이고 뛰니까요.)

말씀하시는 매니저와의 언쟁이 어떻게 주고 받았는지는 솔직히 제가 모릅니다.
당연히 저도 매니저에게 물어봤지만 친구도 그때서야 억울한듯
형 사실은 그날 12시에 도착하기로 미리 말도 다했고 늦은게 아니에요
(입이 무거운 친구에요. 이 때 말해줘서 처음 알았어요) 라고 말하면서 아울페스티벌쪽에서의 대응에 대해 얘기하더라구요.
이런경우 아시다시피 양쪽에서 하는 애기가 전혀 다르잖아요…


또 쓰신 내용중에
다들 산이가 두려워서 쉬쉬? (제가 뭐라고 ㅠㅠ)
대학행사에서 힘들다는 이유로 대기실문 다 걸어잠궈서 가루가 되도록 까인일??? (문을 잠그면 어떻게 관계자분들과 얘기해 나가는지 안나가는지 알아요 ㅠㅠ)
맥주를 들고 올라가려고 해서 맥주드시면 안되요 하니 내가 하겠다는데 왜 막느냐는 어의없는 표정은 사람들이 직접 봐야하는..?
(이날 분명히 매니저가 형 맥주는 안된데요 말해서 제가 알았어 했는데 무슨 제 표정을…..)
지방행사니까 늦어도 된다 (전 지방가면 더 열심히 해요;;)
작은업체니까 욕하고 소규모 행사니까 개판으로…(규모가 어떤지 저로썬 알수가 없어요. 20명앞에서도 최선을 다해서 하는데 이건 좀 상처되네요ㅠㅠ…)

이런건 팩트도 아니고 대부분 근거없는 루머에
글쓴분이 화가 난 상태에서 쓰셔서 저로썬 안타까운 마음뿐이에요.
저도 이번일로 저를 다시 돌아보는 계기가 되기도 했습니다.
이번 공연이 아니라 다른곳에서 분명 건방지게 생각될 행동을 했을테고
지각도 분명 했을테고 잘못도 많이 했을테니까요.


미안한건 미안하다 마음 전하고 싶고 대화로 오해도 풀어서
웃으면서 마무리 짓고 싶어 저도 아무말 않고 기다렸는데 …..

정말 글에 적힌 모든일이 사실이였음 제가 먼저 회사에 공식적으로 사과를 해야한다고 건의했을꺼에요.
제가 늦었고 그걸 알면 당연히 죄송하다고 고개 숙입니다. 잘못한거니까요.
(예전에 한번 다른 공연서 날씨로 인해 늦게 도착해
관계자 분들과 관객분들께 다 고개숙여 죄송하다 하고 공연을 했어요)

100% 글 내용처럼 저희가 행동했으면
무조건 잘못했을땐 변명않고 바로 사과 드리고 사죄하는게
제일 매도 덜 벌고 용서받는 일이란걸 잘 아는 저로써 왜 안하겠어요 ㅠㅠ
매니저와 회사에도 몇번이나 전화해서 제가 알고 있는것들이 모두 사실인지
혹시 제가 모르는, 우리가 거짓말 하는게 없는지 확인 받아냈습니다….


혹시 이 글을 읽게 되시면 대화하기 원해요.
저에게도 어떤면에선 뉘우치게 되는 경험이였고
제가 잘못한 부분이 있다면 제가 책임지고 사과할게요.
회사와는 관계없습니다. 제 부탁입니다.

글을 쓰셨을때 저를 나쁘게 만들려 한것보다
다른 큰 의미를 가지고 용기내서 글 적은것도 알아요.
저도 정신이 확 들었거든요….
대화를 해서 서로 웃으면서 오해를 풀수있다면
전 이번일이 저에게도 글쓴분에게도 좋은계기로 남지 않을까 싶어요.

못난글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산이 페이스북 전문입니다.

입장차이가 확연히 드러나는 것 같네요.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5건)

등록
  • 한 국  2014-12-18 07:59 | 120.***.49.***

    추천 0

    오죽하면 이런 글이 나올까 ???????

  • someone call the D.O.  2014-12-18 00:31 | 114.***.191.***

    추천 0

    첨이면 그래 그러려니 하겠는데 한두번도 아니잖아

  • @지아코  2014-12-17 22:45 | 150.***.142.***

    추천 0

    사과하랬더니 변명하고 있어 ㅡㅡ

  • 서럽도록생생한감각  2014-12-17 20:41 | 125.***.12.***

    추천 0

    구구절절 변명 ㅋ

  • 몽키-_-  2014-12-17 16:18 | 134.***.100.***

    추천 0

    유병재가 생각나네ㅋㅋㅋ

1

연예계 핫이슈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김태희 두상은 진짜 개존예인듯 [4] IMAGE 48키로 만들고 학교간다 1371 12-17
엠블랙 이준 천둥 계약만료, 활동 종료네요 존나유세떨지마세요 유세윤이세요? 580 12-17
하녀들 촬영 올스톱이네요 [1] 울금향 563 12-17
강소라 미생 비하인드 사진 ~~~ IMAGE 브이콘 488 12-17
장근석 트위터 ㅋㅋ [3] IMAGE 곰네마리 497 12-16
하이컷 한예슬 화보.jpg IMAGE 램반장 714 12-16
조권 인스타그램 ㅋㅎ [2] IMAGE 잔루만루 549 12-16
삼둥이 스키장 ~~~ 끄아 귀여워 ㅠ!!!!! [1] IMAGE 미녀여신 1222 12-16
김사랑 셀카 ㅋ IMAGE 또또맨 815 12-16
오현종 아나운서의 결혼사진 ~~ ^^ IMAGE Suhyun 674 12-16
이병헌 오늘 3차 공판 하이브리드샘이솟아리오레이비 474 12-16
이런거보면 제시카 성격 존나 더러운것 같음 IMAGE 입벌려 돌직구 들어간다 1379 12-16
엑스터시 여배우 검찰조사 덕분에살았어요고마워요 789 12-16
역변도 이런 역변이 없지.. 투개월 도대윤 ㅋ IMAGE 꽃찾으러왔단당 489 12-16
박효신 강제집행 면탈 재판 받는다.. [8] IMAGE 꿀피부되게해주세요 513 12-16
좀 이상하게 나온 박민영 화보 ㅋ IMAGE 아그뭐지 606 12-16
제대로다.. 연예인 군복무의 끝판왕 IMAGE 내남자들입주가능 456 12-16
피노키오 이유비 이종석 인증 ~~!!!! [2] IMAGE 뚜꾸리와 단데기 524 12-16
바다 슈 토토가 연습중 !!!!!!!!!... [3] IMAGE 시쭈 386 12-16
12월 20일 신정환 결혼 ㅋㅋ [7] IMAGE 그만먹고살빼자구 585 12-16
오호 엄정화 무한도전 토토가 출연 !!! [2] IMAGE 한위헌난 660 12-16
드레스가 진짜 잘어울리는 고아라 IMAGE 귀차니즘 549 12-16
오늘의 연애 제작보고회 이승기 ~~ [1] IMAGE 언제까지5.5등급이여야하는가 600 12-16
헝 삼시세끼 이서진 주부습진이래여 ㅋㅋㅋ... IMAGE 아-놔 ㅋ 502 12-16
초근접으로 보니까 더 예쁜 박수진.. 소... IMAGE 선택장애ㅠㅠ 728 12-16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