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생활의지혜

  • 생활의지혜 베스트
  • 오늘의 테마

황혼의 사춘기

생활의지혜 > 사랑 그리고 행복 SEVEN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529 주소복사

2014-11-16 12:21  |  203.***.65.***

아직은 바람이고 싶다.

조용한 정원에 핀 꽃을 보면

그냥 스치지 아니하고 꽃잎을 살짝 흔드는

바람으로 살고 싶다.

 

스테이크 피자가 맛있더라도

조용한 음악이 없으면 허전하고

언제 보아도 머리를 청결하게 감은

아가씨가 써빙해야 마음이 허뭇한

노년의 신사이고 싶다.

 

선생님이라고도 부르지 마라

질풍 노도 같은 바람은 아닐지라도

여인의 치맛자락을 살짝흔드는 산들바람으로

저무는 노년을 멋지게 살고 싶어하는

오빠라고 불러다오

 

시대의 첨단은 이니지만

두손으로 핸드폰 자판을 누르며 문자 날리고

길가에 이름없는 꽃들을 보면

디카로 담아 메일을 보낼줄 아는

센스있는 노년이고 싶다.

 

가끔은 소주한병에 취해

다음날 까지 개운하지 않드라도

마음이 통하는 여인과 함께라면

밤 늦게 노닥거리는 재미를 느끼는

바람둥이고 싶다.

 

아직은 립스틱 짙게 바른 여자를 보면

살내음이 전해와서

가슴에 잔잔한 파동을 일으키는 나이

세월은 어느듯 환갑이 이미 지났지만

 

머물기 보단 바람 부는 대로

가고 싶은 충동을 느끼는 나이

이제는 선생님 이라고 부르지 말고

젊은 오빠라고 불러 주면 좋겠다.

 


 

젊은 오빠!! 좋네요^^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0건)

등록

사랑 그리고 행복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간단한 세계의 명언 이케 393 11-15
사랑글귀 ^^ IMAGE 비오기전날씨 514 11-15
어떤 기다림 - 사랑글 노라보자 441 11-15
당신은 나의 마음입니다. 가을사랑 670 11-15
마음이 넓어지면 뇌출혈스토리덮어있어샵 470 11-14
행복글귀, 사랑글 IMAGE 내가중요하다 1570 11-14
오늘의 사랑글귀 ^^ IMAGE 맥주와땅콩 412 11-13
참 좋은 삶의 인연, 행복글 피카 535 11-13
진정 아름다운 사람 원숙미 225 11-13
사랑이라고 술바람 358 11-13
인생은 한걸음 한걸음 퍼스트엔절 468 11-13
사랑글귀 ::::::: IMAGE 생레몬주스 630 11-12
곁에 있어야 할- 사랑글 IMAGE 노랑노랑 508 11-12
당신을 향한 그리움 간지나게 365 11-11
밤 열 한시 - 사랑글귀 IMAGE 매력쟁이 718 11-11
사랑의 이유 - 좋은글귀 즐건시간 784 11-11
사랑글귀 영어- IMAGE 호박고구마 1168 11-10
당신은 누구신가요 보일러댁에 아버님 놔드려야겠어요 477 11-10
-사랑명언 파랑크레파스 397 11-10
좋은글귀@사랑글귀@공감글귀 IMAGE 여자입니다 1040 11-09
데미안의 사랑글귀 IMAGE M? ?O? ?N? ?O 652 11-09
찰리채플린, 좋은글귀 아따? 380 11-09
사랑글귀 :: 네가 어떤 삶을 살든 나는... IMAGE 장난감 기차 845 11-09
영화 클래식:::::: 사랑글,좋은글 뽑기사탕 452 11-08
드라마 네멋대로 해라 @ 사랑글귀 민트칩코코아 572 11-08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