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사는 이야기

  • 사는 이야기 베스트
  • 오늘의 테마

돈을 안갚네요..

사는이야기 > 힘내요! 미쓰김 광식이동생 변태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431 주소복사

2014-11-13 02:21  |  221.***.52.***

친하게 지내는 과장님에게 저번달에 급하다고 3주정도만 쓴다고 500을 빌려달라고 해서
빌려드렸거든요.. 한달이 지났는데 줄생각을 안하네요..
먼저 말을 꺼내야 할텐데 그냥 달라고 해야 하나요? 직장 상사만 아님
어떻게든 할텐데...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0건)

등록

힘내요! 미쓰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회사에서 졸릴때 인터넷쇼핑하거든여? [1] 미운오리고기 554 11-13
재취업 힘드네요 기승맘 439 11-12
사무실 가습기 하나 있었으면.. [3] 신난다람쥐 481 11-12
하루종일 졸림 푸르네 341 11-12
회사생활 만족하세요? [3] 러블리파우더 380 11-12
생리통때문에 너무 아파서 힘들어요. 윤뽀or♩ 508 11-12
아... 늦잠을 자서...택시비 날림 아버님댁에너구리놓아드려야겠어요 453 11-12
점심시간 지나면 맨날 졸림 ㅠ.ㅠ [4] 서른중반 466 11-12
다른 부서 대리랑 싸움! 천상녀자 480 11-12
늦잠자서 차가지고 나왔는데... 찬바람 323 11-12
첫출근 복장... [3] 하늘처럼만 694 11-12
회사... 간접흡연문제 남보고있니 무릎치우라고 458 11-11
이사님한테 빼빼로 받았어욤! [3] out기당 334 11-11
공감되는 직장인 알고리즘 ㅋ IMAGE 크림작가 551 11-11
졸려서 잠깐 커피 먹고 왔는데 구박 그해 여름 405 11-11
회사에서 큰실수를 저리름 ㅠㅠ 코카라임 523 11-11
회사 빼빼로데이 ㅋㅋㅋㅋ풉 겸손은힘들어 428 11-11
출근길 전쟁.. 야구가 짱이지 401 11-11
더러워서 그만두기로함 NG텔레콤 370 11-11
야근도시락..... ㅋ 다섯번째 449 11-11
야근수당을 안주는 회사.. 아버지는망하셨지 인생을 즐기다 435 11-10
가난한 월급쟁이 ㅠ.ㅠ 치즈설빙짱 454 11-10
퇴근시간 지옥철만은 피하고싶다 ㅠㅠ c?u?우?유?좋?아?해 310 11-10
이직하고픈 마음.. 촉촉한눈망울 290 11-10
해가 짧을때가 너무 싫다. 현빈조아 513 11-10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