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사는 이야기

  • 사는 이야기 베스트
  • 오늘의 테마

어머니

사는이야기 > 눈물이 왈칵 축구왕숏다리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490 주소복사

2014-11-11 16:40  |  122.***.100.***

당신의 어머니는
열 달 동안 자궁에
당신을 담고 있었습니다.

구역질을 참으며
발은 퉁퉁 부어오르고
피부는 늘어나 터지게 되는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작은 계단을 오르는 것도
너무 숨이 찼고
신발을 신는 일조차
너무 큰일이었습니다.

당신이 발로 찰 때마다
제대로 잘 수 없었고
새벽에 당신이 배고프다고 할 때 마다
그녀는 일어나 음식을 먹었습니다.

그러고는
정말 형용할 수 없는 고통을 참으며
당신을 세상에 내보냈습니다.

그녀는 당신의 간호사였고
당신의 요리사였고
당신의 하녀이자
당신의 운전기사였습니다.

당신의 가장 큰 팬(fan)이자
선생님이었고
당신의 고민상담자
당신의 가장 친한 친구였습니다.

당신을 위해 기꺼이
힘든 삶과 환경에 맞서
용기 내어 싸우기도
많이 울기도 했습니다.

모든 걸 당신에게 먼저 주었고
가장 좋은 걸 주기 위해
항상 고민했고 기도했습니다.

매일 지나치게 걱정해도
또 당신을 걱정했습니다.

당신에게
어떤 것을 바라고 얻기 위함도 아니었고
당신을
사랑한다는 그 하나 이유만으로 말이죠.

우리들 대부분이
어머니가 하신 것을
당연하게 생각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세상에 수많은 사람들이
어머니를 잃거나
태어날 때부터 못 본 사람들도 있습니다.

만약 당신에게 지금
이 모든 것을 해준 어머니가 함께 계신다면
당신은 정말 운이 좋은 사람입니다.

절대 그녀의 가치를
잊거나 절하하지 마세요.
그녀가
항상 당신 곁에 있는 것은 아니니까요.

당신의 사랑은
언제나 그녀에 비해 부족합니다.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0건)

등록

눈물이 왈칵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거식증여자의 모성애 IMAGE 짜응 493 11-11
슬퍼지는 포스트잇 IMAGE 다크레이디 511 11-11
감동적인 강아지 사진과 글 IMAGE 별,마담,햇살, 그리고 사랑 429 11-11
감동적인 이야기... 부럽다 ㅜㅜ IMAGE 줄리엣82 553 11-11
네이버에서 자살 방법 치면 ... IMAGE 트렌스펜더 591 11-10
추락직전 조종사가 남긴 마지막 말... IMAGE 비욘드클로젯 559 11-10
주인과 개의 마지막 밤.... IMAGE 핑크베리 358 11-10
죽어가는 유기견 입양 사건.. IMAGE 토스트버터 495 11-10
딸을 위한 아빠의 발명품 ㅠ.ㅠ IMAGE 찡-,꿋 350 11-10
곰인형 이야기.. 빨간망든 차차 388 11-09
뇌성마비 동생위해 철인 3종 경기... IMAGE 블랙아이즈 545 11-09
그무엇보다.. 실화 農藥먹구쿠우 443 11-08
악성종양으로 다리절단한남자 IMAGE 힐링베이비 1178 11-08
로렌조오일 이야기 뇌 손상의 아리아 329 11-07
70년만에 도착한 편지 - IMAGE park70 320 11-07
주인 기다리는 개 쏠라C 441 11-06
김구선생님과 윤봉길의사의 시계.. 이런사연이 IMAGE 미니맥시 387 11-06
인생의 참교육이란.. IMAGE 백수 아다다 506 11-06
5년전의 일.... IMAGE 니콜라스 반만되라 469 11-06
그들의 마지막포옹- 요오요오밍 293 11-06
신해철 비디오 유언장 [3] IMAGE 덧천덧천 433 11-05
항상고마워... 레오나르도 디카팔아요 477 11-05
제발 자살하지 마세요 넌 강동희였어 517 11-05
할머니 열무스테파니 310 11-05
이효리블로그에 올려진 모카이야기 [3] IMAGE 치즈라떼 528 11-05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