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사는 이야기

  • 사는 이야기 베스트
  • 오늘의 테마

[공감글] 표창원 전 교수의 일베분석글

사는이야기 > 눈물이 왈칵 가다가쿵해쩌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951 주소복사

2014-09-11 20:42  |  59.***.23.***

표창원 전 교수의 ‘일베’ 분석글 전문-

1. 스스로를 드러내지 못하는 비겁자.
대부분 남성으로 여성에 대한 열등감과 다가서지 못하는 무력감을 여성비하와 공격으로 대체. 

2. 강하고 능력있는 남자이고 싶지만
경쟁에서 탈락, 인정못받는 현실에 좌절, 이를 약자 공격으로 분풀이.

3. 스스로가 꿈꾸는 강자와 동일시. 하지만,
공격욕과 폭력욕구를 충족시켜주는 악한 강자만 추종. 전두환이 대표적 예. 

4. 존재의 합리화 위해 보수, 우익 표방하나
보수의 개념이나 가치, 철학은 전혀 모름.

5. 현실에선 조용한 점원, 자영업, 배달, 학생 혹은 무직. 

6. 사이버 공간상에선 강하고 공격적인 다른 인격 사용. 

7. 익명성과 군중심리에 의존하고 일베로 추천을 받는 것을
자신에 대한 타인의 인정으로 간주, 집착.

8. 겉으로는 진보나 민주화 세력에 대한 비판 및 반대 표방하나
속으론 그들이 받는 지지와 선망에 극단적 질투심. 

9. 대부분 성장과정에서 애정결핍 내지 학대, 폭력 피해. 

10. 학교폭력의 가해자 혹은 피해자 다수 포함.

11. 이들이 공유하는 근본적 일탈 동기는
분노와 인정받고 싶은 욕구 소속감 및 친밀감에 대한 강한 갈구

12. 처음엔 그저 불만스러운 사회로부터 벗어나
자신들만의 놀이마당에서 금지된 장난과 자극을 주고받으며 자위.

13. 언제부턴가 이들의 수와 사이버 친화성, 지식이나 지성에 대한 반감에 주목한 극우
(5공 잔존세력으로 의심) 세력과 인사들에 의해
과거 용팔이 등 정치깡패의 현대판인 사이버 정치조폭으로 훈련, 양성, 이용되기 시작.

14. 그 과정에서, 과거 안기부장 장세동이 조폭 용팔이를 사주, 이용했듯
국정원이 일정 역할을 한 것으로 의심됨.
소위 절대시계, 국정원 인증 및 최근 국정원의 안보특강 및 정치개입 사건,
윤정훈 십알단 등과 연계 의심 등.

15. 이러한 극우지향, 지난 총선 대선과정에서의 여당후보 지지 여론조작 활동
(새누리당 안형환 대변인의 지지발언 등)에 힘입어 성폭행 모의, 신상 털기,
모욕 및 명예훼손 등 각종 범죄행위 조장 방치에도 불구 유해사이트 지정도 안 되고, 수사도 안 받음

16. 하지만, 과거 정치 조폭 썼던 권력이 집권 후엔 부담되어 버리듯
이들도 여당 집권후 골칫거리가 되고 있음. 

17. 윤창중 사건 때 이남기 수석 및 청와대 공격이 대표 사례. 5.18 폄훼발언 역시.

18. 이제 버려지고 지워지려는 일베.

19. 문제는, 일개 사이트가 아닌 이곳에 모여
변태적 일탈적 욕구를 상호 증폭하며 해소하는 것을 유일한 삶의 낙으로 삼던 인간들.
사이트만 없앤다고 사라지지 않음.

20. 이미 대통령과 정부가 자신을 인정않으면 공격할 준비된 좀비들.

21. 이를 알고 있는 국정원과 극우세력,
함부로 내치지 못하고 어정쩡한 거리감 유지.
민주당이 나서서 폐쇄해준다면 오히려 고마워할 듯.

22. 일제에 대한 대책은 5.18 피해자 모욕 등 범죄적 행위자 개인 모두 찾아내 처벌.

23. 일베 현상의 배경에 딸린 좌절과 소외. 그릇된 성인지와 낮은 자존감.
공격 욕구와 폭력 욕구의 해소가 중요.

24. 증상에 대한 대응책은 정보통신윤리위 활동 강화, 엄정한 법집행이겠지만
원인에 대한 처방은 보다 심층적이어야.

25. 일베 중 40-50대 연장자 및 의사, 공무원 등 고학력자들.
스스로는 책잡힐 범죄적 행동 잘 하지 않으면서
지역감정, 성차별, 인종차별, 색깔론, 역사왜곡 부추기는 허위사실 및 논리제공.
이들 역시 그들 무리에서 루저.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0건)

등록

눈물이 왈칵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정부눈칫밥먹는 대한민국 현대사...ㅡㅡ IMAGE 밀크티빙슈슈 866 09-11
허지웅의 심경...슬픔주의;; IMAGE = 857 09-11
송일병자살사건, 송일병누나가 올린 페이스북.. IMAGE 그런거짓말 1327 09-11
시체장사로 돈벌이하는 대륙 IMAGE 바나바나 749 09-11
제가 본 글 중에 가장 슬픈글.... IMAGE 로즈버드민트 1093 09-10
미숙아 정맥찾는방법....ㅠㅠ IMAGE 미운오리새킹 986 09-10
성희롱인듯 성희롱아닌 성희롱같은 광고 IMAGE 헤이즐넛시럽 1380 09-10
블락비 안재효트위터에 올라온 레이디스코드... IMAGE 제발정신들차리세요 1196 09-09
엄마가 지옥갈께... -세월호사건 IMAGE 오빠랑행쇼한다 729 09-09
이제서야 음원1위를 찍은 레이디스코드... IMAGE 벼슬아치 804 09-09
레이디스코드 교통사고원인 소방서공문.jpg IMAGE 유재석 1349 09-08
효심의 기적...감동이야기 IMAGE 레알훈훈해 669 09-08
레이디스코드 고은비가 생전 아끼던 인형... IMAGE 폭죽터져랏 912 09-08
숙명여대 작곡과 학생들의 외침 IMAGE 안찌찌만 1041 09-07
유민이 친엄마 인터뷰... IMAGE 응캬캬캭 765 09-07
교통사고로 하반신을 잃고 상반신으로만 살... IMAGE 동사무소꿈나무 5133 09-07
네이버 은비야 자동완성 검색어.jpg IMAGE 안도미키광마우스 975 09-06
감동적인 이야기.. 여동생의 선물.gif IMAGE 성지식인 1072 09-06
(잊지말자세월호) 뉴욕중심가 퍼포먼스 IMAGE 안녕----또 봐아 843 09-06
군인 2명 고문하고 사망시킨 특전사 정리... IMAGE 양말을다오 1100 09-05
걸그룹 레이디스코드 교통사고 차량사진... IMAGE 전여친 개같년 959 09-05
한국인이라면 알고있어야할 의사,열사,지사... IMAGE 반유니 868 09-05
구조견 대담이, 실종된 치매할머니 찾아냈대요! IMAGE 쿠우쿠쿠쿠우 1000 09-04
누나.. 나 그냥 내려줘... IMAGE 닭큐멘터리 1332 09-04
학교폭력으로 투신한 여고생.. 유서남겼다... IMAGE 뀨뀨ㅇㅅㅇㅇㅁㅇ 913 09-04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