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사는 이야기

  • 사는 이야기 베스트
  • 오늘의 테마

사망한 윤일병 매형 친구가 쓴글

사는이야기 > 세상에 이런일이 판단은내가해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1223 주소복사

2014-08-27 20:03  |  123.***.177.***

 

 

사망한 윤일병 매형 친구분께서 쓴글이라네요 ㅡㅡ

 

 

 

 



 

 

며칠 전 군대에서 고참들과 간식 먹다가 폭행 당해 숨진 일병의 이야기입니다.



저도 저 기사를 보고 정말 분노하지 않을 수 없었는데 알고 보니 친한 친구의 처남이었네요.

저 처남은 친구 결혼식 때 초등학생이었던 늦둥이 외아들이었는데

저런 사고를 당하다니 정말 마음이 착잡하면서도 화가 치밀어 오릅니다.



이후 기사에서도 사고관련 내용이 조금 업데이트 되었던데 어제 친구에게 들은 이야기와는

너무 거리가 머네요.

하다 못해 초기 기사에는 질식사로 나왔었죠.



친구 처남은 12월에 입대해서 2월엔가 의무병으로 자대배치를 받았답니다.

의무병들은 본부 소속인데 이 부대의 의무병들은 외진 곳에 의무병들만 별도의 생활하고 있어 제대로 감독할 수 없는 곳이었답니다. 물론 관리하는 하사가 같이 생활을 했지만...

그런 곳에 배치되어 처음엔 잘 생활하다가 3월 부터 구타와 잠 안재우기가 시작되었는데,

참고로 친구 처남은 키가 170이 안되고 몸도 삐쩍 말랐답니다.

누가봐도 허약해 보이는 체형이었죠.

그래도 참고 견뎠는데 결국 이런 사단이 난 겁니다.



고참 중에 6월에 제대하는 병장놈이 제일 악질이었나 봅니다.

의무병들을 관리감독하는 하사보다 나이가 더 많고 말년이라 지 멋대로고,

그러다 보니 밑에 애들도 같이 처남을 괴롭혔나 봐요.

하다 못해 관리감독해야 할 하사 새끼까지 처남을 때렸답니다.



사고 당일도 이 자식들이 처남을 괴롭히려고 만두 사다가 입에다 계속 쳐 넣었답니다.

그러면서 말을 시키는데 입안에 만두가 가득한데 말이 나오겠습니까.

그러니까 처남은 일부러 만두를 삼키게 되고

그 상태에서 구타가 이뤄지면서 처남은 바닥에 쓰러졌답니다.

보통 이런 상태면 그만 멈추고 애 상태를 봐야지. 의무병이란 놈들이

처남이 쇼를 하는 것처럼 보였나 더 때렸답니다.

그런데 처남이 오줌을 싸게 되고 바로 뇌사 상태로 갔나 봐요.

오줌 싸는 것을 보고 이 개새끼들이 그제서야 뭔가 상황이 안좋게 돌아 가는 것을 느끼고서는 외부 병원으로 이송이 된겁니다.

바로 가족들에게 이 소식이 전해져서 친구의 매형 (의사)이랑 병원으로 달려 가서

상태를 봤는데 온 몸이 멍 투성이었답니다.

부대에서는 뭔가 축소하고 덮으려고만 하니까 친구의 매형이 아는 국회의원을 통해 연대장에게 압박들어가고, 군법무관 출신으로 변호사 활동 중이신 외삼촌을 통해 압박 들어 가니까 그 후로 헌병대에서 구타에 가담한 자식들 전부 찾아 내고, 사태 처리에도 조금 더 적극적으로 나오더랍니다.



조사하다 보니 형식적으로 행해지는 소원수리 한번 한 적이 없답니다.



저나 친구나 군대 다녀왔고, 아무리 군대가 좋아져도 군대에서 구타가 완전히 없어지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은 잘 알고 있지만, 그래도 정도껏 해야지.

친구가 부검할 때 가족 대표로 들어가서 봤는데 온몸이 멍투성이었답니다.

외부인이 알아차리기 쉬운 얼굴만 빼고...



제수씨를 비롯해서 처갓집은 온가족이 지금 정신을 차릴 수가 없는 상황이구요.



구타한 새끼들 특히 그 악질 병장새끼는 엄벌에 처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일 보면서 그 처남이 영내에서 사망하고, 친구네처럼 힘있는 인맥이 없는 사람들에게

이런 일이 닥쳤다면 얼마나 억울했을까 싶네요.



쓰다보니 감정이 격해져 욕설이 들어간 점 죄송합니다.

그런데도 화가 가시지 않네요.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0건)

등록

세상에 이런일이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여학생 등에 그려진 엄청난 문신...에효.. IMAGE 명수네떡볶이 862 08-27
국제적망신! 만수르인스타그램에 댓글단 한국인들 IMAGE 웅예웅예 937 08-27
여성부가 알려주는 전국 성매매집결지 ㅡㅡ IMAGE 곧밤이온다 1883 08-27
대형마트 묶음상품 소비자 우롱인가? IMAGE 퍼스트엔절 740 08-27
맹수들 사자와 교감하는 남자 IMAGE 임걱정 2086 08-27
기부천사 김장훈씨 IMAGE 루피쵸파 769 08-27
부산에 비가 많이 왔다고 해서 걱정이네요ㅜㅜ IMAGE 롱이롱이 1060 08-26
우체통 안 쓰레기....사람들의 엽기행각 IMAGE 열무 비빔면. 1073 08-26
네이버 번역기 독도를 다케시마로 표기?! IMAGE (관음한다) 841 08-26
경기도 광주 부녀자 강간범 수배중 ㅡㅡ IMAGE 어두운밤인것같아 1252 08-26
고양이 키우기 조심!!! [1] haeng4343 927 08-26
중부대 경찰행정학과 수준....음.... IMAGE 언어의 정원 1383 08-26
스타벅스 동양인비하에 성희롱까지 ㅡㅡ IMAGE EXO94 966 08-26
왕 수박ㅋㅋㅋㅋㅋ헐 [1] IMAGE 아쿠아33 1114 08-26
3살 자폐증 아이가 그린 그림 2쌍쌍바 1475 08-26
3살 자폐증 소녀가 그린 그림 2쌍쌍바 1711 08-26
지난주 서프라이즈 허풍 甲 IMAGE 아프로아프로 861 08-25
[빡침주의] 지하철에서 성추행하는 아저씨... IMAGE 모닝변비잼 1262 08-25
우크라이나 독립기념일 IMAGE 은하철도구부려 1021 08-25
민주콩고 에볼라 IMAGE 글래머에디터 843 08-25
캘리포니아 6.0 지진 IMAGE 채원맘 789 08-25
시리아 납치 미국인 기자 IMAGE 작은꼬양ol 854 08-25
아이스버킷 챌린지 창시자 사망! IMAGE 라이플 1164 08-25
공포!!! 미국 어린이가 그린 그림일기래요. 양철소쿠리 839 08-25
당시 6.25전쟁사진...충격..... IMAGE 너를만나 봄 4226 08-25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