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CUP 멈출 수 없는 그녀들의 딸꾹질, 히컵

사는 이야기

  • 사는 이야기 베스트
  • 오늘의 테마

어느 의사의 유언이래요 ~

사는이야기 > 인생의 전성기 40대 누가죄인인가 신고하기

추천 0 조회 725 주소복사

2014-08-15 20:25  |  219.***.152.***

어느 마을에 유명한 의사가 살고 있었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몸이 아프면
모두 그를 찾아가 치료를 받았습니다.
그는 환자의 얼굴과 걸음만 봐도 어디가 아픈지
알아내 처방을 하는 명의(名醫)였습니다.
그런 그가 나이가 들어 세상을 떠나게 되었습니다.
마을 사람들과 교회 목사는 임종을 앞둔 의사를 찾아가
그의 임종을 지켜보았습니다.

죽음을 앞 둔 그가 사람들에게 말했습니다.
“나보다 훨씬 휼륭한 세 명의 의사를 소개하겠습니다.
그 의사의 이름은 '음식과 수면과 운동'입니다.
음식은 위의 75%만 채우고 절대로 과식하지 마십시오.
12시 이전에 잠들고 해 뜨면 일어나십시오
그리고 열심히 걷다 보면 웬만한 병은 나을 수 있습니다."
말을 하던 의사가 힘들었는지 잠시 말을 멈추었습니다.
그리고 다시 말을 이었습니다.

"그런데 음식과 수면과 운동은
다음 두가지 약을 함께 복용할 때 효과가 있습니다."
사람들은 조금 전 보다 의사의 말에 더 귀를 기울였습니다.
"육체와 더불어 영혼의 건강을 위해 꼭 필요한 것은
'웃음과 사랑'입니다.

육체만 건강한 것은 반쪽건강입니다.
영혼과 육체가 고루 건강한 사람! 이 되십시오.
웃음은 평생 꾸준히 복용해야 합니다.
웃음의 약은 부작용이 없는 만병통치약입니다.
안좋은 일이 있을 때는 많이 복용해도 됩니다.
사랑 약은 비상 상비약입니다.
이 약은 수시로 복용하십시오 .
가장 중요한 약입니다."

의사는 자신이 살면서 깨달은 가장 중요한 것을 알려준 후
평안한 모습으로 조용히 눈을 감았습니다.
우리는 돈도 안 드는 이 약을 얼마나 섭취하고 있습니까?

추천 0

목록 윗글 아랫글

가입신청
   
   
   


덧글 (0건)

등록

인생의 전성기 40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40대 외로운 나이에요 [1] 딸기빙수먹고싶다 644 08-14
막창에 소주한잔 하실분?ㅋ IMAGE 막막막막창막창 830 08-14
좋은글 하나 읽고가세요... 탕슉주세요 761 08-13
친구가 보내준 카톡한줄 ^^ ;(8ㅅ8); 717 08-13
하루종일 티비보는게 일이네여.. 얼린요구르트 629 08-12
sns하는 40대분들 있나여~ [1] 뚜시뚜싯 668 08-12
주말엔 밥해먹기도 귀차나여 ^^ 식빵에우유 830 08-10
즐거운 주말 되세용 ~~~ㅋ 그럼에도 불구하고..치킨 978 08-10
통기타를 배워볼까해요~ 공부는내일부터 811 08-08
적금통장 하나더만들고왔어요~ 고기구워먹고싶다 892 08-08
40대 애매한 나이네요..ㅎ 베이비굿나잇 805 08-07
연령대별 키워드가 있다네요^^ 치킨센세이션 1005 08-07
카카오 뮤직이라는 어플을 받았습니다 ㅎ 앙칼진에미나이 971 08-06
만남은 하늘의 인연, 관계는 땅의 인연 애버라스 1087 08-06
순대국집 창업했습니다 ^^ [5] 어른이되고 1230 08-05
흐르는 세월에 맘뺏기지 맙시다.. o망고푸딩o 591 08-05
이순신장군이 평소 즐겨먹던 밥상이라네요^^ IMAGE 카카오툭 698 08-02
즐건 토요일 되셔여 ^^ 윤두준의 여자 860 08-02
집에서 쉴때 다들 뭐하시나요? 시아준쭈 622 08-01
인간은 누구나 이기적이네요.. 임끼순 907 08-01
곧 놀러가는데 면세점 화장품추천해주세요 팡파라 1040 07-31
시인들의 대화 ^^ㅋ 잭스빼로우 628 07-31
안녕하세요! 40대분들께 질문이 있어요 피까쭈!!!!!!! 660 07-30
좋은글 하나 남기고 갑니다 .. 봄을꿈꾸다 696 07-30
늙어가면서 사귀어야 할 친구 ^^ 젖어있던어깨 729 07-29

맨위로

신고하기

HICCUP

신고내용 입력
게시물 URL
첨부파일
신고자 ()
유형
내용
확인 취소






히컵포토